영웅들 그리고 역사와 함께

레이싱스포츠 리유니언. 이 두 단어는 캘리포니아의 라구나 세카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의 유서 깊은 포르쉐 레이싱카의 만남을 뜻한다. 9월 말 만남이 다시 시작된다. 지난 만남이 있었던 2015년의 감회를 돌아본다.

보호막에 덮인 귀중한 차량:

보호막에 덮인 귀중한 차량:

카를 폰 벤트(Karl von Wendt)와 빌리 카우젠(Willi Kauhsen)이 운전한 이 906 카레라 6은 1968년 타르가 플로리오에서 가장 빠른 2리터 스포츠카였다.
‘Mr. Le Mans’을 앞두고 한껏 들떠있음:

‘Mr. Le Mans’을 앞두고 한껏 들떠있음:

포르쉐로 24시간 경주에서 네 번 우승한 재키 익스(Jacky Ickx)가 936/81을 타고 퍼레이드 라운드를 돌 예정이다.

캘리포니아 태양 아래의 빠른 순회:

캘리포니아 태양 아래의 빠른 순회:

레이싱스포츠 리유니언에서 천천히 운전하는 것은 절대 불가능하다.
1967년처럼 빠르게:

1967년처럼 빠르게:

당시 한스 헤르만(Hans Herrmann)과 요 지퍼르트(Jo Siffert)는 세브링 12시간 레이싱에서 이 910을 운전하여 4위를 차지했다.
쾌활한 표정의 영웅들:

쾌활한 표정의 영웅들:

헤이스 판 레넙(Gijs van Lennep, 왼쪽)은 포르쉐를 몰고 1971년과 1976년에 르망에서 우승했다. 브라이언 레드맨(Brian Redman)은 1970년 타르가 플로리오를 제패했다.

2018년 레이싱스포츠 리유니언

미국 동부에서의 첫 세 번의 만남(첫 만남은 2001년 라림 록 파크에서, 그 후로 2004년과 2007년에 2회의 행사가 플로리다의 데이토나 비치에서 데이토나 인터내셔녈 스피드웨이 때 있었다)이 개최된 이후, 레이싱스포츠 리유니언 IV가 2011년 서부 해안으로 옮겨졌다. 이 곳은 많은 자동차팬 및 포르쉐팬의 주거지이다. 2018년 레이싱스포츠 리유니언은 다시금 개최 간격을 3년으로 하며 부활되었다. 6만명 이상의 방문객이 예상된다.

언제: 9월 27부터 30일까지
어디서: 캘리포니아 라구나 세카 웨더텍 레이싱트랙
상세한 정보: www.weathertechraceway.com/porsche-rennsport-reunion-vi

Wilfried Müller
Wilfried Müller